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EOS 인사이드]EOS DAO, 거대한 사회적 실험의 시작

  • 이기 EOS Alliance 한국 커뮤니티 매니저
  • 2019-03-13 08:06:55
[EOS 인사이드]EOS DAO, 거대한 사회적 실험의 시작

필자가 속해있는 이오스 얼라이언스(EOS Alliance)는 전 세계 모든 EOS 커뮤니티를 ‘엑셀러레이팅’하기 위해 설립되어, 블락원(Block.One)의 부사장(VP of Product)이였던 토마스 콕스(Thomas B. Cox)가 최근까지 임시 디렉터로 재직하며 팀을 이끌었다. 그가 원소속인 스트롱블락(StrongBlock)에 전념하기 위해 퇴임하면서, 이오스 얼라이언스는 이오스 뉴욕(EOS New York), 그리고 eosDAC의 핵심 팀(Dacoco)과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오스 뉴욕은 EOS 메인 체인의 21인 블록 생성자 중 하나이며, eosDAC은 탈중앙화 자율 커뮤니티(Decentralized Autonomous Community, DAC)가 운영하는 블록 생성자이다. 이 파트너십을 통해 이오스 얼라이언스는 오로지 온-체인 거버넌스로 운영되는 탈중앙화 자율 조직(Decentralized Autonomous Organization, DAO)으로의 이행(移行)을 시작했다.

블락원은 EOSIO 소프트웨어의 개발을 시작할 당시부터 탈중앙화 자율 기업(Decentralized Autonomous Corporation, DAC)을 위한 블록체인을 만들겠다는 비전을 공유해왔다. CTO인 댄 라리머(Daniel Larimer)는 금융 플랫폼 비트쉐어(BitShares)와 소셜 플랫폼 스팀잇(Steemit)의 설립과 운영에서 느낀, DAC을 위한 블록체인의 갈증을 EOS에서 천천히 풀어내고 있다. 이오스 얼라이언스와 파트너십을 맺은 eosDAC은 그 비전에 공감하고 이를 반영하여 설립되었으며, EOS 메인 체인에서 온-체인 거버넌스로 DAC을 운영 중인 실제 사례다. eosDAC은 EOS 메인 체인상에서 발행한 EOSDAC 토큰을 통해 커스토디안(Custodian)을 선출하여 작업 제안(Worker Proposal)이 원활히 운영되도록 관리하는 역할을 맡긴다.

EOS DAO는 EOS 커뮤니티의 주도로 시도하는 첫 탈중앙화 비영리 자율 조직으로 발돋움할 준비를 하고 있다. EOS DAO는 EOS 블록체인상에서 전적으로 스마트 콘트랙트에 의해 운영될 것이며, 그 권한과 구조 역시 투명하게 공개될 것이다. 이를 통해 DAO의 올바른 개념을 증명하고, 비영리 조직을 무-신뢰성(Trustlessness)으로 효과적이고 투명하게 운영할 수 있음을 증명할 것이다.

물론 이를 위해서 해결해야 하는 과제가 산적해 있다. 댄 라리머가 얼마 전 커뮤니티에서 발언한 것처럼, 현재 블록 생성자 선거를 비추어 보았을 때, EOS의 거버넌스는 제대로 작동하지 못하고 있다.

첫째, EOS 메인 체인에 적용된 사용자 동의서 개념인 헌법의 존재조차 모르는 토큰 홀더가 태반이며, 중앙화 거래소에 토큰을 두고서 투표권을 아예 행사하지 않는 토큰 홀더도 부지기수다. 이들이 EOS 메인 체인에 더욱 종속되고 거버넌스에 참여(Skin in the game)하도록 만들어야 한다. 블락원이 준비하고 있는 자원 임대 플랫폼(Resource EXchange, REX)과 탈중앙화 거래소(Decentralized EXchange, DEX)의 수수료 수익 분배가 이를 가능케 할 것으로 생각한다.

둘째, 역설적이지만, 투명한 신원 증명과 프라이버시가 공존하는 상태에서만 온-체인 거버넌스가 올바로 작동할 수 있다. 이에 메커니즘 디자인과 거버넌스 설계를 주제로 이더리움연구회에서 함께 연구 중인 박시은 리서처의 통찰을 빌린다. “현재 프라이버시가 거버넌스, 토큰 이코노미, 스케일링 솔루션 등 거의 모든 분야의 병목(bottleneck)이며, 익명화를 기술적으로 해결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다. 이를 넘어서야만 퍼블릭 블록체인이 유효한 모델이 될 수 있을 것이다.” 필자도 이에 매우 동의하며, 블락원이 준비하는 신원 증명 디앱 ‘EOSLife’를 통한 신원의 지속적 증명(Proof-of-Life)도 이를 가능케 할 하나의 방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EOS DAO는 이제 막 출범한 프로젝트이다. 거버넌스 설계와 기술의 발전에 기여할 부분이 많으며, 상당히 큰 규모의 사회적으로 진보적인 실험이 될 것이다. EOS Alliance는 이에 참여할 모든 커뮤니티 멤버를 두 팔 벌려 환영하며 마음을 다해 지원할 것이다. /이기호 EOS Alliance 한국 커뮤니티 매니저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