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SEC의 비트코인 ETF 승인 소식은 ‘만우절 장난'

파이낸스매그니츠, "SEC가 긴급회의 열어 ETF 승인했다" 보도
만우절 가짜뉴스였지만…비트코인(BTC) 13% 상승

  • 박현영 기자
  • 2019-04-02 16:19:31
SEC의 비트코인 ETF 승인 소식은 ‘만우절 장난'
/셔터스톡

2일(한국시간) 오전부터 암호화폐 업계를 달군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소식은 만우절 장난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1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정보사이트 파이낸스매그니츠에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두 건의 비트코인 ETF 신청을 받아들였다는 뉴스가 올라왔다. 두 건은 반에크·솔리드X·시카고 옵션 거래소(CBOE)와 비트와이즈(Bitwise Asset Management)·뉴욕증권거래소 아르카(NYSE Arca)가 제출한 ETF 승인 건이다.

SEC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비트코인 ETF 승인 결정을 5월로 또 한 번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따라서 연기 발표 후 불과 3일이 지난 1일 ETF를 승인할 가능성은 매우 낮았지만, 파이낸스매그니츠는 “SEC가 주말 동안 긴급회의를 열어 결정 연기에 따른 대중들의 분노를 가라앉혔다”고 보도했다.

이 같은 만우절 장난은 비트코인(BTC) 가격 상승세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2일 오후 4시 현재 코인마켓캡 기준 국제 BTC 가격은 전날 같은 시간보다 13.04% 오른 4,671.42달러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박현영기자 hyun@decenter.kr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