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골드 스테이블코인 발행하는 디직스다오 "원산지증명 프로토콜로 신뢰 높인다"

션 지에(Shaun Djie) 디직스다오 공동창립자 인터뷰
금 1그램에 1:1로 연동되는 DGX 토큰 발행
PoP(원산지증명) 프로토콜로 금 예치자산 안전 보관
커뮤니티매니저 채용하는 등 한국과 협업방안도 모색 중

  • 박현영 기자
  • 2019-07-23 16:19:23
골드 스테이블코인 발행하는 디직스다오 '원산지증명 프로토콜로 신뢰 높인다'
션 지에(Shaun Djie) 디직스다오 공동창립자.

암호화폐의 변동성을 없애려는 스테이블코인 프로젝트 대부분은 코인의 가격을 법정화폐와 연동한다. 세계 기축통화인 미국 달러에 연동된 테더(USDT), 트루USD(TUSD), 제미니달러(GUSD) 등이 대표적이다. 그러나 법정화폐 외에도 안정적인 자산이 하나 더 있다. 발행 주체가 없는 신용자산이자 실물자산인 ‘금’이다. 디직스다오(DigixDAO)가 금에 연동된 스테이블코인을 만들게 된 까닭도 이 때문이다.

션 지에(Shaun Djie) 디직스다오 공동창립자는 디센터와의 인터뷰에서 금과 연동된 암호화폐를 발행한 이유에 대해 “다른 암호화폐 가격에 따라 흔들리지 않는 독립적인 암호화폐를 만들고 싶었다”며 “금은 독립된 자산이자, 옛날부터 내려오는 가치저장 수단이기 때문에 이에 코인 가격을 연동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또 금 거래에 쓰일 수 있는 암호화폐도 필요하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디직스다오 생태계는 금 1그램(g)에 1대1로 연동되는 DGX 토큰과 거버넌스 유지를 위해 쓰이는 토큰 DGD로 구성된다. DGX 가격은 금 가격과 연동되기 때문에 일반 암호화폐보다 변동성이 적다. 사용자들은 DGX 구매를 통해 암호화폐 시장 변동성에 대처할 수 있다. 또 금을 구매하는 대신 DGX를 사들임으로써 적은 양의 금을 사는 것도 가능하다.

지에 공동창립자는 “달러는 투자자산이라고 볼 수 없지만, 금은 예로부터 투자자산의 일종”이며 “금의 가치는 꾸준히 상승해왔기 때문에 금에 뒷받침되는 DGX의 가치와 수요도 꾸준히 상승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는 “사기 부담스러운 금괴 대신 DGX를 구매함으로써 금을 사는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기 때문에 DGX 자체의 유틸리티도 있다”고 설명했다.

DGX 발행량만큼의 금은 디직스다오가 위치한 싱가포르 본사 금고에 저장된다. 따라서 디직스다오는 적정한 량의 금이 예치되있는지 여부를 증명해야 한다. 이에 대해 지에 공동창립자는 “PoP(Proof of Provenance, 원산지증명) 프로토콜을 통해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금괴의 모든 정보를 올리는 방식으로 DGX를 발행한다”며 “테더(USDT)처럼 예치자산이 제대로 보관되어 있는지 여부로 인해 신뢰 하락 문제를 겪지 않을 수 있다”고 자신했다.

실물자산에 연동되는 만큼 법률 준수 역시 중요한 이슈다. 지난해 초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DGX가 증권형 토큰에 해당할 수 있음을 근거로 상장을 폐지한 바 있다. 지오프리 체르(Geoffrey Cher) 디직스다오 준법관리자는 “싱가포르에서 DGX가 증권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인증을 받았다”며 “법률 회사와의 협업으로 컴플라이언스(법률 준수)를 위해 늘 노력할 것이며 토큰 구매 시 KYC(실명인증)를 철저히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디직스다오의 장기 목표는 금뿐 아니라 여러 금속을 토큰화하는 데 앞장서는 것이다. 지에 공동창립자는 “암호화폐 시장이 활성화되기 전인 2016년에 토큰화를 시작한 게 디직스다오의 경쟁력”이라며 “이후 금속을 토큰화한 프로젝트들이 여럿 나왔는데 디직스다오의 점유율이 압도적으로 높다”고 강조했다.

디직스다오는 한국 블록체인 업계와의 협업 방안도 모색 중이다. 지에 공동창립자는 “현재 한국을 맡을 커뮤니티 매니저를 구하고 있고, 여러 암호화폐 거래소들과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박현영기자 hyun@decenter.kr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