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서 테라의 '차이'로 결제 가능해진다

  • 도예리 기자
  • 2019-10-07 11:49:03
모바일 중고마켓 '번개장터'서 테라의 '차이'로 결제 가능해진다
사진 제공=테라.

모바일 중고마켓 서비스 ‘번개장터’에서 7일부터 ‘테라(Terra)’의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차이(CHAI)’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7일 테라는 번개장터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테라는 블록체인을 이용한 결제 시스템을 전자상거래 플랫폼에 제공하는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번개장터에서 거래하는 고객은 수수료 부담을 덜 수 있게 됐다. 기존에는 번개장터에서 거래 시 신용카드는 거래액의 3%, 가상계좌는 1.5%의 결제 수수료가 발생했다. 그런데 차이로 결제할 경우 별도의 수수료가 부과되지 않는다. 차이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최대 3%의 결제 수수료를 부담하는 구매자에게 수수료 면제 혜택을 적용하기 때문이다.

차이와 번개장터는 오는 10월 말부터 개인 간 거래(C2C) 시장에 초점을 둔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번개장터에서 차이로 결제하면 물건을 파는 판매자는 실시간으로 결제 금액이 입금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기존에는 정산하는 데 3일에서 5일이 걸렸다. 이 정산 시스템은 10월 말부터 점진적으로 시행해 향후 모든 사용자가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현성 테라 공동대표는 “다양한 세대·계층의 소비자가 실생활에서 블록체인 기술 기반 결제시스템을 경험하고, 수수료 인하 및 상시 할인 등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테라 얼라이언스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테라는 테라 얼라이언스를 통해 블록체인 기반 결제 서비스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티몬(TMON), 배달의 민족, 쇼핑 플랫폼 큐텐(Qoo10), 동남아 중고거래 사이트 캐러샐(Carousell), 베트남 이커머스 기업 ‘티키(Tiki)’ 등이 테라 얼라이언스에 합류했다.
/도예리기자 yeri.do@decenter.kr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