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뉴욕 코인시황/마감] 대부분 종목 상승세 … 비트코인 $3만5792, 매도 압력 극복 관건

  • 블록미디어 박재형 뉴욕 특파원
  • 2021-01-14 08:03:15
[뉴욕 코인시황/마감] 대부분 종목 상승세 … 비트코인 $3만5792, 매도 압력 극복 관건

13일(현지시각) 암호화폐 시장은 장중 가격이 오른 종목이 증가하며 대부분 종목이 상승세로 마감했다.


톱10 종목 모두 상승했고, 톱100 중 86개에 상승을 의미하는 초록불이 들어왔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뉴욕시간 오후 4시 기준 3만5791.83달러로 24시간 전 대비 3.50% 상승했다.


이더리움은 1.45%, XRP 3.48%, 카르다노 4.30%, 라이트코인 3.37%, 폴카닷 23.18%, 비트코인캐시 4.27% 가격이 올랐다.


이 시간 암호화폐 시장의 시가총액은 9739억달러, 비트코인의 비중은 68.6%를 기록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의 비트코인 선물가도 상승세가 강해졌다. 가장 활발하게 거래되고 있는 1월물은 1610달러 상승한 3만6110달러, 2월물은 1810달러 오른 3만6735달러, 3월물은 1880달러 상승해 3만7300달러를 기록했다.


암호화폐 시장은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이 장중 오름세로 전환하는 등 전반적인 상승세가 강화됐다.


비트코인은 3만5000달러를 넘어 상승 중이며, 거래량은 660억달러 수준으로 감소했다.


온체인 분석업체 크립토퀀트의 주기영 대표는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이 금의 7%가 넘는다는 일부 분석가들의 주장에 비해 실제 비율은 훨씬 낮은 2% 수준이라고 밝혔다.


크립토퀀트의 계산에 따르면, 이날 현재 비트코인의 실현 시가총액은 2270억달러로, 암호화폐 시장에서 집계한 일반적인 시가총액 규모 6450억달러의 3분의1 수준으로, 주 대표는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이 금의 10%에 도달하기 위해서는 비트코인 가격이 15만4000달러까지 올라야 가능하다고 지적했다.


코인텔레그래프는 비트코인에게 단기적으로 중요한 기술적 저항 수준이 3만5500달러로, 이날 바이낸스에서 이 가격까지 올랐을 때 곧 8% 하락하며 이 수준에 강한 매도 압력이 존재하고 있음을 보여주었다고 전했다.


비잔틴 제너럴이라는 가명의 트레이더는 코인베이스에서 3만6500-3만7000달러 범위에 매도 물량이 몰려 있다면서, 3만1000 달러에서 3만5000 달러 사이 큰폭의 변동성으로 인해 시장에 상당한 불확실성이 존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 뉴욕증시는 다우지수가 0.03% 하락했고, 나스닥은 0.43%, S&P500은 0.23% 상승했다.



※블록미디어와 계약을 맺고 게재한 기사입니다.(원문 기사 보기☜)



/블록미디어 박재형 뉴욕 특파원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