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한글과컴퓨터, 아로와나 국내 법인 세운다

한컴 계열사, 아로와나 파트너사로 참여

  • 노윤주 기자 daisyroh@
  • 2021-06-21 11:19:21
한글과컴퓨터, 아로와나 국내 법인 세운다

한글과컴퓨터그룹(한컴)이 아로와나 프로젝트 사업 확장을 위해 국내 운영법인 '아로와나 허브'를 설립했다.


21일 한컴은 아로와나 허브를 설립하고, 전동욱 한컴MDS 대표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싱가포르 소재 아로와나 프로젝트의 국내 운영을 위임받는 형태다. 아로와나 허브는 재단이 보유한 총 5억 개의 토큰 중 일부를 국내 파트너사들에게 분배할 계획이다.


‘파트너사로는 ▲아로와나금주얼리 ▲아로와나금거래소(구 한컴금거래소) ▲한컴위드 ▲한컴코드게이트 ▲한컴로보틱스 ▲한컴인텔리전스 ▲한컴아카데미 등 한컴그룹사들이 참여한다. 외부 기업과의 파트너십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아로와나 허브는 파트너사의 유통·마케팅 계획에 따라 토큰을 분배한다. 파트너사들은 자사의 상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포인트 또는 마일리지로 아로와나 토큰을 활용할 계획이다. 파트너사들은 토큰 연계 사업을 통해 창출된 수익의 일부를 토큰 재매입에 활용해 토큰 가치 상승에 기여한다. 또 토큰 유통 수익 일부를 아로와나 허브에 환원할 계획이다. 아로와나 허브는 모든 수익금을 아로와나프로젝트 사업에만 재투자한다. 이를 위해 싱가포르 아로와나 재단의 지분은 아로와나허브가 95%, 아로와나금주얼리가 5% 보유하는 것으로 변경했다.


한컴그룹 관계자는 “검토와 고민을 거쳐 국내 운영법인을 설립했다"며 "디지털 금융 플랫폼 사업과 파트너사들의 사업 성장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도록 토큰을 운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노윤주 기자 daisyroh@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