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람다256, 이포넷과 맞손...블록체인 기부 플랫폼 개발

  • 김연지 기자
  • 2019-01-31 11:15:12
람다256, 이포넷과 맞손...블록체인 기부 플랫폼 개발

두나무의 람다256이 금융 지급결제 시스템 구축 전문 기업 이포넷과 손잡고 블록체인 기반의 기부 플랫폼 공동개발에 나선다.

31일 두나무 블록체인 연구소 람다256은 이포넷과 기부 플랫폼 공동개발과 관련한 MOU를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MOU 체결로 이포넷은 람다256의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BaaS) ‘루니버스‘를 기반으로 기부 플랫폼을 개발한다. 기부 생태계 구축을 위한 기본 소프트웨어 개발은 이포넷, 블록체인 기반 기술지원 및 서비스 플랫폼 제공은 람다256이 맡았다.

‘블록체인 기반의 기부 문화 확산’이라는 목표 아래 람다256은 이포넷에 루니버스 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이포넷은 플랫폼 내에서 발생하는 기본 수수료를 부과하지 않을 계획이다.

이포넷은 지난해 초부터 ‘체리‘라는 명칭의 기부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 중이다. 루니버스를 통해 체리를 1분기 중 정식 선보일 예정이다. 체리는 앱을 깔고 사용자 인증을 받으면 다양한 기부 단체와 개인들을 지원할 수 있다. 토큰을 충전해 놓고 필요할 때 자신이 선택한 단체나 개인에 기부할 수 있다.

이수정 이포넷 대표는 “체리를 통해 투명한 디지털 기부 환경을 제공하고 싶다“며 “블록체인 기술이 도입돼 확산될 수 있는 가장 대표적인 분야가 바로 기부“라고 말했다.

박재현 람다256 소장은 “투명한 기부 문화 구축과 확산에 블록체인 기술은 매우 유의미하다고 생각하며, 많은 대중들의 기부 경험을 통해 블록체인의 대중화에도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연지기자 yjk@decenter.kr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