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과기부, 블록체인 기술개발 사업 1133억 원 투자…예타 통과했다

  • 블록미디어 강주현 기자
  • 2020-07-01 08:02:54
과기부, 블록체인 기술개발 사업 1133억 원 투자…예타 통과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데이터 경제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 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로써 블록체인 기술개발 사업에 1133억 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2017년부터 차세대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위해 기획됐다. 2018년 기술성 평가 통과한 후 지난해 사업 재기획을 거쳐 이번에 예비타당성조사를 최종 통과했다. 이에 내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총 1133억 원을 투입해 블록체인 처리성능 향상 및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한 핵심 원천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합의기술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 기술 ▲분산신원증명 기반 개인정보처리·신원관리기술 ▲데이터 주권 보장 데이터 관리 기술 개발이 추진한다.


먼저 탈중앙화를 유지하면서 블록체인 참여자가 증가해도 서비스가 안정적으로 작동할도록 합의기술(블록체인 내에서 데이터가 담긴 블록을 생성하고 합의하는 알고리즘 개발)을 개발한다.


지금 블록체인 기술은 네트워크 참여자가 늘어날수록 합의 처리속도가 저하되는 문제가 있다. 따라서 서비스의 확장성을 위해서 고성능의 합의기술을 개발해야 한다. 이를 위해 합의과정에서 발생가능한 중앙화 또는 확장성 저하로 인한 문제를 해소하고, 지속적인 합의를 보장하는 제어 알고리즘과 합의에 필요한 자원소모를 줄이는 기술 개발을 추진한다.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의 취약점을 개선하기 위한 기술도 개발한다. 스마트 컨트랙트는 미리 작성된 코드에 따라 계약이 실행되기 때문에 사전에 취약점을 발견하지 못하면 이용자가 피해를 본다. 따라서 자동으로 취약점을 미리 발견하고 개선해서 가상 환경에서 시뮬레이션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한다.


또 블록체인 상의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분산신원증명(DID) 관리 기술 및 데이터 활용 과정에서 프라이버시 보호 기술 개발도 나선다. 분산신원증명 서비스시 생체 기술을 적용한 개인키 복구 및 영지식증명 등 데이터 암호화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이용자 프라이버시를 최대한 보호하면서 온라인상에서 신원증명이 가능하도록 만들 예정이다.


대용량 데이터를 관리하고 빠른 속도로 분석해 블록체인 서비스의 활용성을 강화하는 기술을 개발한다. 대규모 노드 관리기술과 대용량 데이터 분산 저장기술을 개발해 처리 가능한 데이터 용량을 높인다. 또 신속한 검색을 위한 인덱스 분석 및 질의 언어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박윤규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정책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초연결·비대면 신뢰사회 기반인 블록체인의 기술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난달 발표한 ‘블록체인 기술 확산 전략’에 따라 우리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정책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블록미디어와의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원문 기사 보기☜)



/블록미디어 강주현 기자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