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암호화폐 상승장에 '피싱 피해' 급증…개인정보 유출 주의보

피싱 문자 '링크' 누르면 개인정보 빠져나가
개인정보 이용해 암호화폐 거래소 접근
거래소 "거래소 해킹 아닌 개인정보 유출 따른 피해…투자자 각별히 주의해야"

  • 노윤주 기자 daisyroh@
  • 2021-04-15 15:40:12
암호화폐 상승장에 '피싱 피해' 급증…개인정보 유출 주의보
/출처=셔터스톡

암호화폐 가격이 연일 상승하면서 개인정보 및 각종 계정을 빼돌려 암호화폐를 탈취하는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에 따라 암호화폐 거래소들도 투자자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15일 암호화폐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거래소 계정이 해킹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해당 투자자 A씨는 코인원 거래소에 있던 알트코인들이 전부 매도됐고, 대신 이더리움이 매수됐다고 주장했다. A씨는 이 이더리움이 신원 미상의 해커 암호화폐 지갑으로 출금됐다고 덧붙였다. 이에 더해 A씨는 해외 출국 사실이 없음에도 통신사로부터 해외 로밍 설정 문자를 받았으며,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안내 문자가 왔다고 밝혔다.


A씨는 코인원 거래소 보안에 문제를 제기했지만, 코인원은 "거래소 서버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고 강조했다. 코인원은 "내부 확인 결과 해커의 침입 시도 및 흔적이 없었고, 이는 거래소 해킹이 아니"라며 "개인정보가 탈취되어 거래소 아이디, 비밀번호 등도 같이 유출된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 보안 전문가는 "통신사, 질병청으로부터 문자를 받은 것으로 보아 개인 휴대폰에 담긴 정보가 모두 유출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거래소를 사칭해 '가짜 링크'를 보내고, 로그인을 유도해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빼가는 사례도 증가하고 있다. 코인원은 지난 13일 "피싱 사이트에 유의하라"며 "정확한 웹사이트 주소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공지한 바 있다. △고객센터를 사칭해 OTP 번호 요구 △코인원 임원 사칭 △SNS를 통한 피싱 사이트 접근 유도 등이 대표적인 피해 사례다. 업비트 역시 지난 10일 "업비트에서 자체 암호화폐를 발행해 다단계로 판매한다는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며 "사실이 아니"라고 주의를 요구했다.


코인원 관계자는 "개인정보가 유출될 경우 투자자는 신속히 수사기관 등에 신고해야 한다"며 "코인원도 이에 대해 최대한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윤주 기자 daisyroh@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