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검색창 닫기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 BTC
  • ETH
  • XRP
  • BCH
bithumb제공 bithumb제공

'블록체인 미디어 협회' 국내 6개 언론사 참여...암호화폐 거래소 법제화 공청회 개최

디스트리트, 디센터, 블록미디어, 블록포스트, 조인디, 코인데스크코리아 등 회원사
김병욱 의원과 출범 기념 공청회 개최..다음달 6일 특금법 등 거래소 법제화 논의
미디어 협회 "블록체인 생태계 발전 방향 제시..건설적 토론 일조하겠다"

  • James Jung 편집장
  • 2019-07-29 10:01:01
'블록체인 미디어 협회' 국내 6개 언론사 참여...암호화폐 거래소 법제화 공청회 개최

블록체인 기술과 산업 생태계 발전을 위해 국내 6개 블록체인 전문 언론사들이 협회를 결성했다. 블록체인 미디어 협회는 앞으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대한 건설적인 토론의 장을 마련키로 했다.

블록체인 미디어 협회는 29일 협회 출범을 공식화하고, 암호화폐 거래소의 법제화를 위한 공청회를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과 공동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블록체인 미디어 협회에는 디스트리트, 디센터, 블록미디어, 블록포스트, 조인디, 코인데스크코리아(가나다 순) 등 6개 전문 언론사가 참여하고 있다. 협회는 초대 회장사로 디센터를 선출했다.

협회는 출범 기념으로 다음달 6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에서 ‘가상자산 거래 투명화를 위한 입법 공청회’를 개최한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김병욱 의원이 대표 발의한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에 관한 법률 개정안’(특금법)을 중심으로 암호화폐 거래소의 법제화를 집중 토론한다.

협회는 “블록체인 기술을 실용화하는데 있어 암호화폐(가상자산)를 더 이상 제도권 밖에 방치할 수는 없다”며 “특금법 개정 논의를 시작으로 암호화폐 거래와 그 거래를 담당하는 거래소의 법제화 방안을 본격 논의해야 할 시점”이라고 밝혔다.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국제적 기준은 자금세탁방지기구(FATF)에서 표준적인 권고안을 지난 달 제시했고, 우리나라 정부도 해당 권고안을 특금법 등에 반영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자금세탁방지(AML), 고객정보확인(KYC) 외에도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인가 기준 ▲암호화폐 투자자 보호 제도 ▲암호화폐 거래 투명성 확보 방안 등을 논의한다.

김병욱 의원은 “특금법의 핵심은 자금세탁방지 등에 맞춰져 있으나, 공청회를 통해 가상자산 취급업소(암호화폐 거래소)의 의견을 수렴하고, 가상자산 투자자를 보호할 수 있는 방안도 심도 있게 논의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미디어 협회는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를 구별하는 정부의 정책적 입장은 페이스북 리브라 등 국내외 대형 IT 기업의 시장 진출로 사실상 무의미한 상황”이라며 “블록체인 기술을 바탕으로 한 산업 생태계의 발전을 위해 각 전문 언론사들이 협회를 중심으로 건설적인 토론의 장을 만들고, 바람직한 발전 방향을 제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James Jung기자 jms@decenter.kr


<저작권자 ⓒ 디센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